‘좀비탐정’ 최진혁-박주현, 달라도 너무 다른 두 사람의 시너지

입력 2020-08-12 08:3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BS 2TV 새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이 최진혁과 박주현의 캐릭터 포스터를 공개, 임팩트 강한 두 캐릭터의 탄생을 예고했다.

오는 31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 예능드라마 ‘좀비탐정’(연출 심재현/ 극본 백은진/ 제작 래몽래인)은 부활 2년 차 좀비가 탐정이 되어 자신의 과거를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휴먼 코미디 드라마다. 좀비와 인간의 아슬아슬한 공생 스토리와, 독보적인 개성을 자랑하는 캐릭터들의 향연으로 안방극장의 취향을 제대로 저격할 예정이다.

공개된 캐릭터 포스터에는 파격적인 비주얼을 뽐내는 두 주연 배우들의 모습이 담겨 호기심을 자극한다. 먼저 최진혁은 괴상하고 무서운 좀비와 달리 자아를 지닌 채 환생, 인간 세계에 대한 열망을 지닌 좀비 ‘김무영’ 역을 맡는다. 언어를 마스터하기 위해 수련에 나선 듯 나뭇가지를 물고 있는 모습과, 날카로운 눈빛에서는 강렬한 의지가 느껴진다.

김무영(최진혁 분)은 밤낮 없는 노력 끝에 본능적인 야성미와 인간미, 허당기까지 겸비한 ‘단짠’ 좀비로 거듭나게 된다고. 어디서도 볼 수 없던 마성의 ‘좀므파탈’ 캐릭터 김무영과 더불어, 스릴러와 코미디를 넘나들며 살벌하고 유쾌한 매력을 펼칠 최진혁의 연기 변신에 벌써부터 기대가 쏠린다.

박주현이 연기할 ‘공선지’는 정의로운 시사고발 프로그램 작가로, 지치지 않는 체력과 패기로 똘똘 뭉친 ‘깡’으로 사건 현장을 거침없이 누비는 뜨거운 열정의 소유자다. 공개된 포스터 속 박주현(공선지 역)은 온몸을 내던진 듯 흐트러진 머리와 흙투성이가 된 바지 차림새로 등장, 로고 속 ‘불멸의 깡다구’를 고스란히 느끼게 한다. 또한 꾸밈없는 자연스러운 모습에 고단함이 느껴지는 리얼한 표정 연기가 더해져 인간미까지 배가하고 있다.

극 중 공선지(박주현 분)는 특유의 털털함과 쾌활한 에너지로 의문의 좀비 캐릭터 김무영을 쥐락펴락하며 강력한 시너지를 선보인다고. 통통 튀는 캐릭터로 색다른 재미를 더할 박주현의 생기 가득한 연기에 귀추가 주목된다.

이처럼 ‘좀비탐정’은 자신만의 색이 확실한 배우 최진혁, 박주현의 등장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좀므파탈’ 김무영부터 ‘깡다구’의 소유자 공선지까지, 눈을 뗄 수 없는 독보적 캐릭터와 더불어 스릴러, 코미디, 휴머니즘, 로맨스까지 넘나드는 풍성한 재미의 향연이 펼쳐질 예정이다.

한편 31일(월) 밤 9시 30분 첫 방송을 앞둔 '좀비탐정'은 지상파-OTT-IPTV가 협업한 첫 오리지널 콘텐츠로, KBS, 웨이브, SK브로드밴드 3사가 공동으로 제작 투자했다. 매주 토요일 웨이브와 B tv에서 2회차가 독점 선 공개되고 이어 KBS 2TV에서 월, 화 오후 9시 30분에 방영된다.

사진 제공: 래몽래인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