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최주환-추신수 ‘성한이 최고!’

입력 2021-03-30 15:1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30일 서울 잠실야구장에서 2021 KBO리그 LG 트윈스와 SSG 랜더스의 시범 경기가 열렸다. 5회초 1사 1루 SSG 최주환과 추신수가 더그아웃에서 선제 우월 2점 홈런을 쳐낸 박성한을 축하하고 있다.

잠실 | 주현희 기자 teth1147@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