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21년형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 출시

입력 2021-05-25 14: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제공|현대자동차

현대자동차가 21년형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XCIENT Fuel Cell)을 25일 출시했다.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은 현대차가 세계 최초로 양산한 대형 수소전기트럭으로, 지난해 7월 10대를 선적해 스위스로 수출한 바 있다. 이후 약 10개월간 총 46대를 스위스로 수출해 현재까지 종합 누적거리 75만km를 달성했다. 주행 중 이산화탄소 배출이 전혀 없는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은 동급 디젤이 1km당 0.78kg의 이산화탄소를 배출한다고 가정했을 때, 지난 10개월 동안 스위스 전역에서 약 585톤 이상의 이산화탄소를 저감한 효과를 거뒀다.

21년형 모델은 기존 엑시언트 수소전기트럭에 신규 그릴을 적용하고 샤시 라인업을 추가한 것이 특징이다. 운전석 에어백을 기본적용하고, 조향제어 시스템(MAHS)을 선택사양으로 넣어 상품성을 높였다. 연말까지 총 140대가 스위스로 선적될 예정이다.

원성열 기자 sereno@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