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징야 ‘난 못 잡아’ [포토]

입력 2021-11-24 21:1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4일 전라남도 전남드래곤즈 광양축구전용구장에서 열린 ‘2021 하나은행 FA컵’ 결승 1차전 전남 드래곤즈와 대구 FC의 경기에서 대구 세징야가 전남 김선우의 수비를 뚫고 드리블 돌파하고 있다.

광양 |주현희 기자 teth1147@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