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부퀸’ 신민아, 발달지원학회에 1억원 전달 [연예뉴스 HOT]

입력 2021-12-30 06:5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스타들의 선행이 잇따르고 있다.

배우 신민아와 유재석, 유희열 등이 소속된 연예기획사 안테나가 1억원과 1000 만원을 각각 기부했다. 신민아는 최근 한국발달지원학회에 1억원을 전달했다. 앞서 화상재단에 1억원, 서울아산병원에 1억원 등 총 3억원을 기부하며 선한 영향력을 펼쳤다. 안테나도 카카오TV 예능물 ‘더듬이TV : 우당탕탕 안테나’에서 진행한 ‘슈퍼새가수 뭐하니 가요제’ 우승 상금 1000만원을 아름다운재단에 전달했다. 저소득 가정 아동과 청소년 문화 프로젝트를 지원할 예정이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