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별, 록스타 변신

입력 2022-04-22 13:2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제공 = 알비더블유(RBW)]

마마무 문별이 색다른 장르에 도전한다.

소속사 알비더블유(RBW)는 오늘(22일) 0시, 마마무 공식 SNS를 통해 문별의 새 싱글명과 동명의 타이틀곡 'C.I.T.T (Cheese in the Trap)'의 콘셉트 포토를 게재했다.

사진 속 문별은 강렬한 그래피티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다크한 무드의 블랙 스트리트 패션을 입은 문별의 모습은 도도하면서도 시크한 매력을 뽐냈다. 신곡 'C.I.T.T (Cheese in the Trap)'는 문별이 새롭게 도전하는 펑크 록 사운드가 가미된 댄스 장르로, '록스타'로 변신한 문별의 색다른 변신에 시선이 쏠린다.

앞서 문별은 하이틴 드라마 주인공 같은 비주얼로 '치즈'를 발견한 모습과 엉뚱하고 괴짜스러운 '연애 강사'로 변신, 사랑하는 사람을 '치즈'에 비유해 '치즈를 훔치는 법'을 4가지 단계로 설명하며 새 싱글에 대한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문별은 오는 28일 새 싱글 앨범 'C.I.T.T (Cheese in the Trap)'를 발표한다. 지난 1월 발매한 세 번째 미니앨범 '시퀀스'(6equence) 이후 3개월 만에 초고속 컴백에 나선다. 신곡 'C.I.T.T (Cheese in the Trap)'는 펑크한 기타 사운드에 사랑을 빼앗기 위해 망설이지 않는 당돌함을 담아낸 곡이다.

매 앨범 다채로운 콘셉트를 선보여 온 문별이 새로운 음악 장르 도전을 예고한 가운데, 문별의 새 싱글 앨범 'C.I.T.T (Cheese in the Trap)'는 오는 2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