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 가라사대] 이미숙 “과거 강부자, 사미자, 여운계 라인 있었다”

입력 2012-01-07 07:0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출처|방송캡처

이미숙 “과거 강부자, 사미자, 여운계 라인 있었다.”

6일 오전 방송된 MBC ‘기분 좋은 날’에 출연해서 “이젠 이런 거 이야기해도 되잖아”라고 운을 떼며.


싸이 “딸이 나 같은 남자만 안 만났으면 좋겠다.”

5일 오후 방송한 KBS 2TV ‘스타 인생극장’에서 쌍둥이 딸에게 바라는 점을 밝히며.

[엔터테인먼트부]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