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동원, 짙은 감성 담아 [DA포토]

입력 2021-11-17 15:0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가수 정동원이 17일 오후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진행된 첫 정규 앨범 ‘그리움, 아낌없이 주는 나무’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열고 취재진을 만났다.

정동원의 첫 정규 앨범 ‘그리움, 아낌없이 주는 나무’는 정식 발매 전부터 선주문량 10만 장을 돌파하며 화제를 모았다. 타이틀곡 ‘잘가요 내사랑’은 소중했던 이들을 떠나보낸 모든 사람들에게 위로와 아름다운 추억을 떠오르게 하는 곡이며 더블 타이틀곡 ‘물망초’ 역시 ‘나를 잊지 말아요’라는 꽃말을 지닌 만큼 슬픈 이별을 아름답게 승화시키는 감성적인 곡이다. 두 곡과 수록곡 ‘너라고 부를게’까지 ‘내일은 미스터트롯’에서 마스터로 활약한 ‘히트 메이커’ 조영수가 직접 프로듀싱을 맡았다. 앨범은 오늘(17일) 오후 6시 발매된다.

동아닷컴 고영준 기자 hotbase@donga.com
사진제공 | 쇼플레이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