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승원·김선호 ‘폭군’, 8월 14일 디즈니+ 공개 확정

입력 2024-07-08 10:01:15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제공|디즈니+

박훈정 감독의 첫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시리즈 ‘폭군’이 8월 14일 디즈니+ 공개를 확정했다. 시리즈는 ‘폭군 프로그램’의 마지막 샘플이 배달사고로 사라진 후 각기 다른 목적으로 그것을 차지하기 위해 모여든 사람들이 서로 쫓고 쫓기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추격 액션 스릴러다.

공개일 확정한 ‘폭군’은 8일 미스터리한 분위기를 자아내는 포스터를 최초 공개했다. 푸른 색감 위로 붉은색의 강렬한 타이틀이 대비를 이루며 단번에 시선을 사로잡으며, 산산조각난 샘플 용기 틈으로 피어오르는 정체 불명의 검은 아지랑이는 세상에 나와서는 안될 존재의 등장을 예고하며 긴장감을 불러일으킨다. 여기에 “마지막 샘플이 사라졌다”는 카피가 더해져 ‘폭군 프로그램’의 사라진 샘플을 차지하거나 제거하거나, 각기 다른 목적으로 이를 쫓는 세력들의 숨막히는 추격전을 예고한다.

‘폭군’은 ‘신세계’, ‘마녀’ 등 한국영화계 자신만의 장르를 구축해온 박훈정 감독의 첫 오리지널 시리즈로, ‘무빙’, ‘최악의 악’, ‘비질란테’ 등을 통해 액션 명가로 각광받고 있는 디즈니+와의 만남으로 더욱 화제를 모으고 있다. 박훈정 감독만의 독보적인 세계관과 개성 넘치는 캐릭터, 수위 높은 장르적 재미와 한계 없는 고강도 액션을 디즈니+를 통해 고스란히 선보이게 된 것. 

또한 ‘독전’ 시리즈, ‘낙원의 밤’ , ‘싱크홀’, ‘우리들의 블루스’ 등 폭넓은 스펙트럼을 자랑하는 독보적인 아우라의 배우 차승원부터 ‘갯마을 차차차’, ‘스타트업’으로 글로벌 팬덤을 일으키고 스크린 데뷔작 ‘귀공자’로 파격 변신에 성공한 김선호, ‘간신’, ‘돈의 맛’, ‘귀공자’, ‘원더풀 월드’ 등 매 작품 강렬한 연기로 대중에게 깊은 인상을 남기는 배우 김강우까지. 박훈정 감독과 호흡을 맞춘 베테랑 배우들이 대거 합류해 싱크로율 100% 캐릭터 열전을 펼친다. 또한 김다미, 신시아, 강태주를 발굴해낸 박훈정 감독이 새롭게 선택한 신예 조윤수가 가세해 박훈정 세계관의 새로운 히로인의 탄생을 기대케 한다. 

8월 14일(수) 오직 디즈니+에서 공개되며, 총 4개의 에피소드로 만나볼 수 있다.



이승미 기자 smlee@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