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블랙 전 멤버 천둥, 미스틱엔터테인먼트 레이블 에이팝과 전속계약

입력 2015-02-11 14:48:00
프린트

천둥, 사진|에이팝

그룹 엠블랙의 전 멤버 천둥(본명 박상현)이 미스틱엔터테인먼트 레이블 ‘에이팝(APOP)’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에이팝 측은 “천둥은 다방면으로 무한한 가능성을 가진 아티스트로, 천둥이 음악 활동뿐만 아니라 연기, 예능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특히 연기 부분은 미스틱엔터테인먼트 연기 레이블인 ‘가족액터스’에서 전폭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라고 11일 밝혔다.

에이팝은 가인, 조형우 등이 소속된 음악 레이블로, 조영철 프로듀서와 작곡가 이민수, 작사가 김이나 콤비가 이끌고 있다.

에이팝 측은 “천둥과 조영철 프로듀서와의 인연은 데뷔 전부터 시작된다”며 “천둥이 로엔엔터테인먼트 연습생이었고, 로엔에서 조영철 프로듀서가 기획한 아이유의 3집 미니앨범 'REAL'의 수록곡 '미리메리크리스마스'에 피처링에 참여한 바 있다”며 두 사람의 인연을 소개했다.

이어 "조영철 프로듀서는 천둥을 데뷔 전부터 봐온 사람으로서 누구보다 그의 잠재력과 스타성을 잘 알고 있다"며 "천둥 본인도 연예계 활동을 하고자 하는 열정과 의지가 높은 만큼, 그의 재능이 빛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도울 것이다. 많은 분의 응원과 격려, 그리고 관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천둥은 지난 2009년 엠블랙으로 데뷔한 이후 다방면에서 왕성한 활동을 해왔고, 그룹 투애니원(2NE1)의 멤버 산다라박의 친동생으로도 유명하다.

한편 미스틱엔터테인먼트는 윤종신 프로듀서가 수장으로 있는 미스틱89와 조영철 프로듀서가 이끄는 에이팝, 배우 매니지먼트 가족액터스 등 3개의 레이블로 이루어진 종합엔터테인먼트 회사다.

동아닷컴 최현정 기자 gagnr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