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소녀시대 수영, ‘퍼펙트 센스’ 주연…1년 만에 연기활동 컴백

입력 2015-10-13 10:43:00
프린트

소녀시대 수영이 1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한다.

복수의 방송관계자에 따르면 수영은 KBS 특집 단막극 ‘퍼펙트 센스’의 여주인공으로 출연한다. 지난해 10월 종영된 MBC 수목드라마 ‘내 생애 봄날’ 이후 1년 만이다.

수영은 극 중 시각장애인 역할을 맡을 예정이다. 드라마 데뷔작인 ‘제3병원’에서도 환자 역할을 소화한 바 있는 데다 갈수록 연기력이 향상되고 있어 이번에도 좋은 연기가 기대된다.

한편 2016 장애인의날 특집 청소년 장애이해 드라마 '퍼펙트 센스’는 내년 초 방영 될 예정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동아닷컴DB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