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연 ‘아이’ 작곡가, A Team와 전속계약…VAV 프로듀싱 [공식]

입력 2017-01-19 08:32:00
프린트

태연 ‘아이’ 작곡가, A Team와 전속계약…VAV 프로듀싱

프로듀서 라이언 전이 보이그룹 VAV(브이에이브이)가 소속된 A Team(구 AQ엔터테인먼트)의 총괄 프로듀서로 취임했다.

A Team엔터테인먼트는 19일 “소속 보이그룹 VAV와 올해 데뷔 준비중인 걸그룹 등 회사 소속 아티스트들의 성공을 이끌기 위해 실력과 브랜드 파워를 지닌 라이언 전을 총괄 프로듀서로 영입했다”고 밝혔다.

라이언전은 아이오아이(IOI) 'Whatta Man', 태연 'I' 샤이니의 '뷰' '루시퍼' , 엑소 'Love Me Right', 레드벨벳 '덤덤', 동방신기 ‘샴페인’, 슈퍼주니어 ‘너 같은 사람 또 없어’, 이효리 ‘Chitty Chitty Bang Bang’, 소녀시대 ‘You Think’, 걸스데이 '잘해줘봐야', 등 국내 외의 수많은 아티스트의 히트곡을 탄생 시키며 프로듀서로서 명성을 쌓아왔다.

소속사의 한 관계자는 “라이언전은 국내는 물론 미국과 아시아의 케이팝 시장에 트렌드를 선도하는 실력파 프로듀서로 VAV는 물론 새롭게 준비중인 걸그룹을 성공적으로 이끌 적임자라 생각해 영입을 결정했다”며 “라이언전이 지속적으로 케이팝을 선도할 수 있도록 돕겠다”고 말했다.

기존 AQ엔터테인먼트에서 사명을 A Team으로 변경하고 히트메이커 라이언전 영입, 소속 보이그룹 VAV의 성공에 사할을 건 만큼 라이언 전의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한편, VAV는 오는 2월 새 싱글 앨범을 발표하고 본격적인 활동에 들어간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