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준, KBS2 ‘녹두전’ 합류…장동윤-송건희 아버지 역할 [공식]

입력 2019-06-10 09:10: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승준, KBS2 ‘녹두전’ 합류…장동윤-송건희 아버지 역할 [공식]

배우 이승준이 차기작으로 사극 ‘조선로코-녹두전’을 택했다.

오는 9월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조선로코-녹두전’(연출:김동휘, 극본:임예진·백소연, 제작:프로덕션H·몬스터유니온)은 네이버 인기 웹툰 ‘녹두전(글/그림 혜진양)’을 원작으로 하는 작품으로 미스터리한 과부촌에 여장을 하고 잠입한 ‘전녹두’와 기생이 되기 싫은 반전있는 처자 ‘동동주’의 발칙하고 유쾌한 조선판 로맨틱 코미디.

이에 매 작품 폭 넓은 연기 내공으로 시청자를 사로잡고 있는 이승준이 합류 소식을 전해 작품을 향한 관심을 높이고 있다.

이승준은 극중 전녹두(장동윤 분)와 전황태(송건희 분)의 아버지 정윤저 역으로 분한다. ‘전윤호’라는 새 신분으로 죽은 듯 숨어사는 사연있는 인물. 강직한 성품과 곧은 신념이 돋보이는 캐릭터를 맡아 극에 무게감을 더할 예정이다.

올해 ‘알함브라 궁전의 추억’, ‘막돼먹은 영애씨17’,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등 연이어 변화무쌍한 연기를 선보이며 놀라운 캐릭터 소화력을 보여준 이승준이기에 ‘조선로코-녹두전’ 합류 소식이 더욱 반가움과 신뢰를 자아내고 있다.

특히 ‘미스터 션샤인’의 고종 역으로 대체불가 열연을 보여준 바 있어, 사극으로의 드라마 컴백과 또 한번의 연기변신 예고에 그의 ‘믿보배’ 명품 활약을 절로 기대케 만든다.

한편 ‘조선로코-녹두전’은 이승준을 비롯 장동윤, 김소현, 강태오, 정준호 등 캐스팅을 확정, 9월 첫방송을 앞두고 있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