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사랑, 엄마 따라하기… 야노시호 못지않은 사랑스러움 ‘발칵’

입력 2014-01-19 21:53:25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추사랑이 엄마 야노시호를 흉내냈다.

19일 방송된 KBS 2TV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에서는 엄마 야노시호의 애교를 따라하는 추사랑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야노시호는 추성훈과의 결혼기념일을 맞아 추성훈·추사랑 부녀의 일본 오키나와 여행에 깜짝 합류했다.

야노시호는 식당에서 추사랑에게 오키나와에서 가장 즐거웠던 게 뭐냐고 물었다. 그러자 추사랑은 갑자기 엄마 야노시호의 턱 괴는 버릇을 따라하며 고민하는 모습을 선보여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놀란 야노시호는 “뭔가 어른스럽다”며 “내가 자주 저러나? 내가 이렇게 하는지 몰랐다”고 말했다.

사진|방송캡처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