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계 ‘골프돌’ 등장…4인조 걸그룹 아샤, 19일 데뷔

입력 2015-06-16 13:0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아샤. 사진제공|CM엔터테인먼트

골프를 콘셉트로 한 독특한 걸그룹이 탄생한다. 여성 4인조 아샤(ASHA)가 주인공이다.

아샤는 19일 데뷔음반을 내고 활동에 나선다.

소속사 CM엔터테인먼트는 16일 “멤버들은 오랫동안 프로골퍼에게 골프를 배워 수준급의 실력을 갖췄다”면서 “이미지만을 가져와 콘셉트로 삼는 다른 걸그룹들과는 확연히 차이 나게, 아샤는 ‘골프돌’을 지향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데뷔 전 이미 국내 최대 골프용품 브랜드 (주)MFS, 이동수F&G에서 그 가능성을 인정받아 후원계약을 체결했다”고 덧붙였다.

아샤는 스와힐리어로 ‘생명력 넘치는 위대한 여성’이라는 뜻을 가졌다. 다애, 요하, 나라, 현아로 구성됐고, 19일 음반 발표 후 여러 음악방송과 행사무대를 통해 팬들을 만난다는 계획이다.

스포츠동아 김원겸 기자 gyumm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