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효린 “언니쓰 데뷔 무대, 연습한만큼 잘 하겠다”

입력 2016-07-01 14:1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민효린이 프로젝트 걸그룹 언니쓰 데뷔 소감을 전했다

민효린은 1일 "처음 걸그룹 프로젝트를 시작했을 땐 이런 날이 올 줄 생각도 못했다"며 "지금도 얼떨떨하다"고 말했다.

이어 "언니쓰를 사랑해준 시청자 분들이랑 함께한 멤버들한테 감사할 뿐이다. 다들 스케줄이 많았는데, 열심히 해줘서 고맙고 사랑한다"며 "연습한만큼 절대 실수하지 않고 잘 하겠다"고 각오를 전했다.

사진=JYP엔터테인먼트



언니쓰는 어릴 적 꿈을 이루기 위해 프로젝트를 시행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언니들의 슬램덩크'를 통해 결성된 걸그룹이다. 어릴 적 걸그룹을 꿈꿨던 멤버 민효린의 제안에서 시작됐으며 언니쓰는 노래 '셧업'을 발표, 국내 음원차트 1위를 싹슬이하며 인기를 얻고 있다.

걸그룹 언니쓰는 1일 오후 5시 KBS2 '뮤직뱅크'에서 데뷔 무대를 선보인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