큐브엔터 “라이관린 전속계약 해지 통보, 법적 대응 예정” [전문]

입력 2019-07-20 19:2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큐브엔터 “라이관린 전속계약 해지 통보, 법적 대응 예정” [전문]

큐브엔터테인먼트가 라이관린의 전속계약 해지 통보에 대한 입장을 전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20일 "최근 당사 소속 라이관린의 대리인이라고 주장하는 법무법인으로부터 전속계약 해지 통보서를 받은 사실이 있다"며 "그러나 당사와 라이관린 사이에는 어떠한 전속계약 해지 사유도 발생하지 않았다. 현재 라이관린측 법무법인의 대리권 및 통지받은 내용에 대해 진위를 파악중"이라고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당사는 라이관린이 데뷔할 때부터 지금까지 대중의 사랑을 받는 아티스트로서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소속사로서의 업무를 충실히 이행했다"며 "그럼에도 당사에 대한 근거 없는 문제제기가 있다면, 법적 절차를 통해 적극 대응할 예정이다"라고 덧붙였다.

라이관린은 최근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에 전속계약 해지를 주장하는 내용증명을 보냈다. 한국과 중국을 오고가며 활동하던 중 벌어진 일이다.

라이관린은 2017년 '프로듀스101' 시즌2에 참가해 최종 7위로 프로젝트 그룹 워너원으로 데뷔했다. 워너원 활동을 마치고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로 돌아와서는 펜타곤 우석과 유닛 활동을 했고, 중국 드라마에도 출연했다.



[다음은 입장]

안녕하세요. 큐브엔터테인먼트입니다.

큐브엔터테인먼트는 최근 당사 소속 라이관린의 대리인이라고 주장하는 법무법인으로부터 전속계약 해지 통보서를 받은 사실이 있습니다.

그러나 당사와 라이관린 사이에는 어떠한 전속계약 해지 사유도 발생하지 않았으며, 현재 라이관린측 법무법인의 대리권 및 통지받은 내용에 대해 진위를 파악중에 있습니다.

당사는 라이관린이 데뷔할 때부터 지금까지 대중의 사랑을 받는 아티스트로서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도록 소속사로서의 업무를 충실히 이행하였습니다.

그럼에도 당사에 대한 근거 없는 문제제기가 있다면, 법적 절차를 통해 적극 대응할 예정입니다.

동아닷컴 전효진 기자 jhj@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