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라운 토요일’ 홍진경X남창희, 스튜디오 쥐락펴락… 샤이니 노래 받아쓰기

입력 2020-03-21 09:0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오늘(21일, 토) 방송하는 tvN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는 방송인 홍진경, 남창희가 출연해 유쾌한 웃음을 전한다.

이날 스튜디오를 찾은 홍진경과 남창희는 연예계 대표 절친답게 데칼코마니 같은 의상과 헤어스타일로 등장해 폭소를 안겼다. 홍진경은 “‘놀토’를 아예 모르는 분”이라는 MC 붐의 소개에 “‘놀토’ 안 보는 사람이 있냐”며 마니아임을 강조했다. 하지만 “그럼 제일 좋아하는 힌트는 뭐냐”는 김동현의 기습 질문을 듣고는 “신동엽이 주는 힌트”라고 답해 모두를 배꼽 잡게 했다.

이후로도 멤버들은 홍진경에게만 다른 안무 동작을 알려주는 등 짓궂은 장난으로 재미를 더했다. ‘놀토’ 두 번째 출연인 남창희는 존재감 스틸러의 면모로 현장을 떠들썩하게 했다. 과거 방송 내용을 모두 기억하고 있어 ‘놀토의 역사’로 불리는 혜리가 남창희의 출연 사실은 까맣게 잊고 있던 것. “그 당시 회식 마지막까지도 함께 있었다”면서 억울해하는 남창희를 위해 결정적 단서가 공개돼 도레미들을 포복절도하게 만들었다.

한편 이날은 “하키보다 더 고수”라는 탄성을 자아낸 역대급 난이도의 받아쓰기 곡이 출제됐다. 도레미들 모두 멘탈 붕괴에 빠졌으나 신동엽은 “거의 다 아는 노래”라며 자신감을 방출했다. 그런가 하면 이날 받쓰 누적 원샷 순위 1위가 깜짝 발표됐다. 결과를 들은 혜리는 “너무 자존심 상한다”를 연발했고, 1위의 주인공은 “펜 잡고 정리나 잘해”라고 도발해 흥미진진함을 돋웠다.

2라운드 받쓰에서는 샤이니 노래가 나와 분위기를 뜨겁게 달궜다. 들으면 들을수록 헷갈리는 노랫말에 멤버들 간 격한 설전이 이어졌다. 급기야는 의견 대립을 벌이던 김동현과 피오가 ‘펭귄’ 분장쇼 내기에 나선 가운데, 예상치 못한 대반전의 결과가 펼쳐지며 도레미들을 충격에 빠뜨렸다.

이 밖에도 이날 간식 게임에는 ‘도플갱어 퀴즈’ 예능 편이 등장했다. 혜리는 무반주 댄스마저 선보이며 여전한 파워 연예인 면모를 뽐냈고, 남창희는 진지한 문제 풀이로 멤버들로부터 “이렇게 하니까 존재감이 없죠”라는 안타까움을 유발하는 등 다채로운 웃음을 선사했다.

tvN 주말 버라이어티 ‘놀라운 토요일 - 도레미 마켓’에서는 신동엽, 박나래, 혜리, 문세윤, 김동현, 넉살, 피오가 전국 시장의 핫한 음식을 걸고 노래의 특정 부분을 정확히 받아쓰는 미션을 수행한다. ‘도레미 마켓’은 매주 토요일 저녁 7시 40분에 방송한다. [사진제공 tvN]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