쿠팡 신라면세점과 재고 면세품 판매

입력 2021-08-11 15:0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쿠팡 마켓플레이스는 신라면세점과 손잡고 ‘재고 면세품’ 판매를 진행한다고 11일 밝혔다. 신라면세점은 자체 채널인 ‘신라트립’에서만 재고 면세품을 판매해 왔으나, 7월부터 판로 확대를 위해 쿠팡 마켓플레이스와 협력해 쿠팡에서도 재고 면세품을 찾아볼 수 있다. 현재 신라트립을 제외하고 신라면세점이 보유한 재고 면세품을 판매하는 e커머스는 쿠팡 마켓플레이스가 유일하다.

고객들은 쿠팡 마켓플레이스를 통해 신라면세점이 보유하고 있는 100여개 브랜드 2000여개 재고 면세품을 면세점 정상가격 대비 최대 74% 할인된 가격에 만나볼 수 있다. 발리, 투미, 쌤소나이트, 만다리나 덕, 판도라, 프레드릭 콘스탄트를 비롯해 명품 패션·시계·잡화·전자제품 브랜드 인기 상품들을 선보인다.

김명근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