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OK, 발달장애 아티스트 발굴 위한 ‘스페셜올림픽 미술대회’ 개최

입력 2021-09-16 16: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발달장애인의 스포츠 및 문화예술을 지원하는 스페셜올림픽코리아(SOK·회장 이용훈)가 제1회 스페셜올림픽 미술대회를 연다.


올해 처음 개최되는 스페셜올림픽 미술대회는 2013년 평창동계스페셜올림픽을 기념하기 위한 레거시사업의 일환으로, 발달장애인이 미술적 재능을 발휘하고 인정받아 예술작가로 성장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자 기획됐다. 8세 이상의 발달장애인이라면 누구나 참가할 수 있으며, 공모 주제를 정하지 않고 초등부, 중고등부, 성인부로 나눠 발달장애인의 순수 미술창작품을 모집한다.


모집 부문은 한국화, 서양화, 수채화 등 다양한 기법으로 제작된 평면 부문과 조소, 도예, 공예 등 조형어법의 입체 부문 등 2가지로, 9월 30일까지 SOK 홈페이지에서 참가신청서를 내려받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예선 심사는 참가자가 이메일을 통해 제출한 작품 사진과 참가신청서를 바탕으로 이뤄지며, 본선 진출자를 가려 10월 중 실제 작품을 오프라인으로 심사해 최종 수상작을 선정한다. 심사는 이화여대 강애란 교수, 문경원 교수와 기혜경 부산시립미술관장, 김성연 부산비엔날레 집행위원장, 서울대 김형관 교수 등이 맡는다.


부문별 입상자에게는 다양한 미술활동에 활용할 수 있는 태플릿PC, 드로잉 기기 등의 상품이 주어지고 이화여대 조형예술대학 이화크리에이티브아트센터의 교육이수 기회도 얻을 수 있다. 또 공공기관, 기업 등에서 순회 전시 및 온라인 전시 기회가 제공될 예정이다.


이용훈 SOK 회장은 “올해 처음으로 개최되는 스페셜올림픽 미술대회가 발달장애인 미술 분야의 저변을 확대하고, 아울러 발달장애인 아티스트들이 자신의 예술적 재능을 발휘하고 전문 예술인으로 성장하는 기회의 장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제1회 스페셜올림픽 미술대회와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스페셜올림픽코리아 홈페이지 및 공식 SNS 채널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재우 기자 jace@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