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WC 2020’ 결국 취소

입력 2020-02-13 13:3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코로나19 확산으로 24~27일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세계 최대 이동통신 박람회 ‘모바일 월드 콩그레스(MWC) 2020’가 취소됐다. 13일 주요외신에 따르면 존 호프먼 세계이동통신사업자협회(GSMA) 회장은 성명을 내고 “바르셀로나와 개최국의 안전하고 건강한 환경을 위해 MWC 2020을 취소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유행과 그에 따른 국제사회 우려가 커지면서 행사를 개최하는 것이 불가능해졌다는 설명이다. 한편, 앞서 LG전자와 인텔, 엔비디아, 아마존, 소니, 페이스북 등 주요 참가사들이 안전을 이유로 MWC 불참을 선언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