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8년 만에 ‘지지대 더비’

입력 2021-05-26 20:0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26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2021 하나은행 FA컵’ 16강전 수원 삼성과 FC안양 수원 유주안이 안양의 수비를 뚫고 공격을 하고 있다.

수원 | 김종원 기자 won@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