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피셜] 우리카드 배구단, 아가메즈 대신 미국 국가대표 제이크 랭글로이스 영입

입력 2019-08-26 17: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동아닷컴]

프로배구 V-리그 우리카드 배구단이 외국인 선수 리버맨 아가메즈(34)를 대신하여 미국 국가대표인 제이크 랭글로이스(27)를 영입했다.

제이크는 208cm의 장신 레프트 공격수로서 2017~2018시즌에는 이태리, 2018~2019시즌 폴란드 리그에서 뛰었으며, 2017년부터 미국 국가대표로 활약중에 있으며, 2019 트라이아웃 사전평가에서 5위(1개 구단 1위, 1개 구단 2위)를 받았다.

우리카드 신영철 감독은 “제이크는 기본기가 좋고, 타점이 높아 트라이아웃 때 관심 있게 지켜봤던 선수였다. 새롭게 전열을 정비해 다가오는 V-리그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 줄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제이크는 8월 22일(목) 입국하여 메디컬테스트 후 선수단에 합류했다.

한편, 아가메즈는 8월 초 입국 후 허리통증을 호소하여 팀 주치의에게 정밀 진달 결과 경미한 허리디스크 진단을 받았다. 적절한 관리와 치료로 시즌을 치를 수 있지만, V-리그의 빡빡한 일정과 훈련을 고려하여 상호 합의 하에 계약을 종료하기로 했다.

동아닷컴 송치훈 기자 sch53@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