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짝패’ 진세연, 한지혜와 싱크로율 100%의 미모 화제

입력 2011-02-09 16:15:13
프린트

배우 진세연이 한지혜와 싱크로율 100%의 미모로 화제다.

MBC 월화드라마 ‘짝패’에서 2회에 첫 등장한 진세연은 한지혜의 아역인 ‘동녀’를 맡았다.

동녀는 청둥(천정명 분)과 귀동(이상윤 분)의 사랑을 동시에 받는 성초시의 딸이다.

8일 방송에서 김진사댁 외동 아들 귀동은 물을 길러 가는 동녀에게 연서를 바치며 선녀같은 동녀 생각에 넋을 잃었다고 고백했다. 하지만 아버지를 삭탈관직을 당하게 한 김진사 댁 아들이란 이유로 동녀는 그 연서를 찢으며 멀리했다.

이날 짝패를 본 시청자들은 “한지혜와 진짜 닮았다”“청초하고 단아한 미모가 돋보였다”라고 진세연에 대한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사진=웰메이드스타엠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