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동아

전체 검색 영역
이전다음





유승준, 키아누 리브스 감독의 액션영화 출연

입력 2012-04-15 15:37:04

유승준. 사진 출처 | 영화 ‘경한2’

중국에서 활동 중인 가수 유승준이 할리우드 배우 키아누 리브스가 연출하는 액션영화에 참여했다.

유승준은 3월 중순 ‘맨 오브 타이치’라는 제목의 액션영화를 촬영했다. 중국 베이징과 마카오, 홍콩이 배경인 이 영화는 키아누 리브스가 감독과 주연을 맡아 내년 초에 개봉한다.

유승준은 ‘맨 오브 타이치’에서 한국인 기택 역을 맡았다.

유승준의 매니지먼트를 맡고 있는 JC그룹 차이나는 14일 “할리우드 진출 영화라고 말하기는 분량이 미약하다”며 “아직 준비가 돼 있지 않기 때문에 첫 역할로 큰 배역을 원하는 건 아니다. 유승준이라는 연기자가 있다는 사실을 알리고 싶다”고 밝혔다.

유승준은 이 외에도 청룽이 제작하고 주연한 영화 ‘12 조디악’에도 카메오로 출연했다. 또 60부작 드라마 ‘악비’에서 금나라 태자 진우주 역을 맡고 촬영을 진행 중이다.

이해리 기자 gofl1024@donga.com 트위터@madeinhar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