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동아

전체 검색 영역
이전다음





이대호, 2경기 연속 안타… 100% 출루

입력 2012-02-20 16:55:57

오릭스 버팔로스 이대호. 스포츠동아DB

일본 프로야구 오릭스 버팔로스의 ‘빅 보이’ 이대호(30)이 연습경기에서 타격 능력과 선구안을 동시에 뽐냈다.

이대호는 20일 일본 오키나와 우라소에 구장에서 열린 야쿠르트 스왈로즈와의 연습경기에 4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장해 1타수 1안타 2볼넷을 기록했다.

이로써 이대호는 19일 요코하마 베이스타즈 전 이후 연습경기 두 경기 연속 안타를 기록했다.

이대호는 1회 초 1사 1,2루에서 볼넷을 골라나가 T-오카다의 만루 홈런 때 홈을 밟아 득점을 기록했고, 3회 선두 타자로 나서 야쿠르트의 선발 투수 아카가와 가쓰키에게 우전 안타를 뽑아냈다.

이후 이대호는 5회 볼넷을 얻은 후 대주자로 교체 돼 이날 경기 100% 출루를 기록했다.

한편, 일본 프로야구에 진출한 오릭스의 백차승은 이날 경기에 선발 투수로 등판해 3이닝 동안 5피안타 2실점 후 물러났다. 3이닝 동안 투구 수 94개를 기록할 만큼 제구에서 문제를 드러냈다.

오릭스는 21일 오키나와 야카마 운동공원 운동장에서 한국 프로야구 삼성 라이온스와 연습 경기를 치른다.

동아닷컴 조성운 기자 madduxly@donga.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