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스틸러 신승환, ‘몬스터’ 합류…활력소 활약 기대

입력 2016-04-25 07:41:00
프린트

명품 조연 배우 ‘신승환’이 MBC 월화 드라마 ‘몬스터’에 전격 합류한다.

배우 신승환은 25일 MBC 월화특별기획 ‘몬스터’(극본 장영철, 정경순/연출 주성우/제작 이김프로덕션)에 출연한다. 신승환 소속사 위드메이 측은 “다양한 작품을 통해 여러 캐릭터를 넘나들며 신스틸러로 맹활약하고 있는 배우 신승환이 드라마 ‘몬스터’에 출연 한다”고 밝혔다. 신승환은 오늘 9화부터 사장 도광우(진태현)의 오른팔 역할로 등장하여 극의 활력을 불어 넣는다.

과거 드라마 ‘미세스캅, ‘빛나거나 미치거나’, ‘감격시대’ 등을 통해 드라마 속 감초의 역할을 톡톡히 한 신승환은 이번 드라마에서 어떤 활약을 보일지 기대감을 높였다.

한편 강지환, 성유리, 박기환, 정보석, 신승환이 출연하는 새로운 감각의 복수극 MBC 월화 드라마 ‘몬스터’ 9회는 25일 오후 10시 방송한다.

동아닷컴 정희연 기자 shine2562@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