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여빈, 신비+오묘함 가득 이목구비 [화보]

입력 2020-01-28 09:0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전여빈, 신비+오묘함 가득 이목구비 [화보]

배우 전여빈이 <에스콰이어> 2월호 화보를 장식했다.

최근 전여빈은 드라마 <멜로가 체질>을 성 공적으로 마치고, 내년 개봉 예정인 영화 <낙원의 밤> 촬영을 끝냈다. 그리고 현재 극장가에서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손재곤 감독의 영화 <해치지 않아>에서 사육사 해경과 자이언트 나무늘보를 연기했다.

전여빈은 에스콰이어 2월호 화보를 통해 그동안 선보이지 않았던 새로운 모습을 유감없이 드러냈 다. 에스콰이어 화보 속의 전여빈은 한없이 우아하고 아름다웠다. 매력적인 이목구비와 오묘한 분위기가 조화를 이루는 순간들이 화보에 담겼다.

화보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전여빈의 진면모를 발견할 수 있었다. 전여빈은 영화 <해치지 않아>에서 나무늘보 역할을 맡았던 소감과 영화에 대한 감상을 진솔하게 드러냈다.

그리고 배우를 하게 된 계기와 충무로에서 주목하는 신예로 떠오른 지금까지의 이야기를 잔잔하게 풀어냈다.

사진=에스콰이어

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