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범 측 “문근영과 열애 맞아…굳이 숨기려 하지 않았다”

입력 2013-11-01 17:01:1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문근영-김범. 동아닷컴DB

김범 측 “문근영과 열애 맞아…굳이 숨기려 하지 않았다”

배우 김범(24) 측이 문근영(26)과 열애를 인정했다.

김범 소속사 킹콩엔터테인먼트 측은 1일 동아닷컴과의 통화에서 “김범과 문근영이 10월 초부터 만남을 시작해 약 한달 째 열애 중이다”고 열애를 공식 인정했다.

이어 이 관계자는 “두 사람은 이번 작품을 통해 처음 만난 사이다. 촬영 끝 무렵 서로 호감을 갖고 만남을 갖게 됐다”며 “두 사람도, 소속사 측도 열애 사실을 굳이 숨기려고 하지 않아 바로 인정했다”고 설명했다.

현재 김범과 문근영은 지인들과 함께 해외 여행 중이다. 이 관계자는 “돌아오는 일정은 아직 공개할 수 없다”며 “두 사람의 열애를 예쁘게 잘 봐달라”고 당부를 전했다.

한편, 김범과 문근영은 최근 종영한 MBC 드라마 ‘불의 여신 정이’에서 각각 유정 역과 김태도 역을 맡아 러브라인을 연기했다. 김범은 작품이 끝나고 중국 영화 ‘적인걸2: 신도해왕의 비밀’의 프로모션 일정을 마친 뒤 현재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문근영 역시 당분간 휴식을 취하며 차기작을 검토할 예정이다.

동아닷컴 원수연 기자 i2overyou@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