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중계 포토] 류현진 ‘연습 투구 했더니 땀이…’

입력 2014-08-14 10:1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류현진. 동아닷컴DB.

‘류현진 중계’

‘코리안 몬스터’ 류현진(27·LA다저스)이 연습투구를 마치고 땀을 닦아내고 있다.

류현진은 14일(한국시각) 미국 조지아주 애틀란타에 위치한 터너 필드에서 열린 애틀란타 브레이브스와의 원정경기에 선발 투수로 등판했다.

이날 류현진은 5 2/3이닝 동안 3실점하며 2-3으로 리드 당하던 6회 2사 후 마운드를 내려가 승리 투수 요건을 갖추지 못했다. 류현진은 다리에 통증을 호소한 뒤 강판됐다.

팀이 2-0으로 앞선 2회초 2사 1루 상황에서 타석에 들어선 류현진은 애틀랜타 선발 투수 어빈 산타나를 상대로 시즌 7호 안타를 기록하기도 했다.

한편 ‘류현진 중계’ 경기에 누리꾼들은 “류현진 중계, 14승 무산 아쉬워” “류현진 중계, 안타 친 건 좋았는데” “류현진 중계, 부상당하면 안돼” “류현진 중계, 강판 안타깝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동아닷컴 스포츠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