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포토]‘로드FC’ 권아솔, 뜨거운 백허그.. 경기 매너도 챔피언

입력 2015-03-21 23:0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영원한 라이벌 권아솔과 이광희의 로드FC 라이트급 챔피언 타이틀전이 열린다.

파이터 권아솔이 21일 오후 서울 장충체육관에서 열린 '굽네치킨 로드FC 022'대회에서 이광희와 포옹을 하고 있다. 이날, 권아솔은 이광희의 과다출혈로 3라운드 판정승했다.

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