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SA “명왕성에 얼음산 있다” 천문학 패러다임의 변화 예고

입력 2015-07-16 14:31: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명왕성에 얼음산 있다

명왕성에 얼음산이 있다는 NASA(나사)의 발표가 화제다.

나사는 우리 시간으로 오늘 새벽 기자회견을 열어 미국 무인 탐사선 뉴허라이즌스호가 명왕성에 가장 가깝게 접근해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이 산맥은 얼음 표면 위에 솟아 있는 것으로 파악돼 더욱 이목을 끈다.

나사는 미국 메릴랜드 주 로렐에 있는 존스홉킨스대 응용물리학연구소(APL)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최초로 명왕성 위에 있는 얼음을 확인했습니다. 명왕성에는 매우 풍부한 양의 물이 있다는 것을 확신할 수 있습니다”라고 밝혔다.

뉴허라이즌스호는 명왕성을 지나쳐 태양계 바깥 쪽을 향해 비행을 계속하고 있다. 명왕성 관련 사진 등 데이터를 1년 반 동안 계속 보낼 예정이다.

명왕성에 얼음산 있다, 명왕성에 얼음산 있다

사진|YTN 뉴스 캡처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