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방법’ 1차 티저…연상호표 초자연 유니버스 서막

입력 2020-01-08 09:1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tvN ‘방법’ 1차 티저…연상호표 초자연 유니버스 서막

연상호 작가의 첫 드라마 집필작 ‘방법’이 마침내 베일을 벗었다. 1차 티저 영상을 첫 공개하며 지금껏 본 적 없는 ‘초자연 유니버스’의 서막을 알렸다.

2월 10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되는 tvN 새 월화드라마 ‘방법’(연출 김용완/극본 연상호/제작 레진 스튜디오/기획 스튜디오드래곤)이 분위기를 단숨에 압도하는 첫 티저 영상을 최초 공개했다.

tvN이 2020년 경자년을 맞아 새로운 이정표의 포문을 여는 작품으로 선택한 ‘방법’은 한자이름, 사진, 소지품으로 죽음에 이르게 하는 저주의 능력을 가지고 있는 10대 소녀와 정의감 넘치는 사회부 기자가 IT 대기업 뒤에 숨어 있는 거대한 악과 맞서 싸우는 이야기.

‘부산행’ 등을 통해 타의 추종을 불허하는 참신한 상상력과 박진감 넘치는 필력을 뽐낸 연상호 작가의 첫 드라마 집필작이자 영화 ‘챔피언’으로 개성 있는 연출력을 뽐낸 김용완 감독과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은다. 특히 지금껏 한국 드라마에서 다뤄진 적 없는 ‘방법’을 소재로 해 완성도를 담보하는 참신한 초자연 유니버스라는 새로운 장르를 개척, 시청자들을 벌써부터 설레게 만든다.

이 가운데 ‘방법’ 1차 티저 영상은 단 15초만으로 브라운관을 집어삼킬 듯 서늘한 기운과 등골 오싹한 소름을 선사하며 차원이 다른 초자연 유니버스의 탄생을 기대하게 한다.

특히 칠흑같이 어두운 밤을 산산조각 깨트리는 강렬한 징소리와 함께 ‘초자연’, ‘광기’, ‘대결’이라는 세가지 키워드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초자연’이라는 키워드는 흰 무녀복과 방울로, ‘광기’라는 키워드는 섬뜩한 표정의 성동일과 역동하는 조민수의 처절한 몸짓으로, ‘대결’이라는 키워드는 사람을 저주로 죽이는 능력 ‘방법’으로 인간의 탈을 쓴 악귀에 맞서는 정지소와 엄지원의 모습으로 이미지화했다.

짧은 등장만으로 범상치 않은 존재감을 드러내는 엄지원, 성동일, 조민수와 함께 한국영화 최초로 골든글로브 외국어영화상을 수상한 ‘기생충’을 통해 ‘충무로 핫루키’로 떠오른 정지소, 이름만으로 믿고 보는 연상호 작가와의 시너지 또한 기대되고 있다.

무엇보다 세가지 키워드 이미지를 감각적으로 엮은 화면 위로 ‘악에 맞서는 단 하나의 방법’이라는 의미심장한 카피가 음산한 분위기를 더욱 고조시킨다. 특히 드라마 타이틀이기도 한 ‘방법’이 한자이름, 사진, 소지품으로 죽음에 이르게 하는 저주의 능력을 의미한다는 점에서 앞으로 마주할 공포의 실체는 무엇인지 ‘방법’을 향한 호기심을 자극하는 동시에 드라마에서 펼쳐질 기상천외한 전개에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사진제공=tvN ‘방법’동아닷컴 곽현수 기자 abroad@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