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안전재단-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 업무협약

입력 2021-11-03 19: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이사장 이기흥(완쪽)-위원장 이시종.

스포츠안전재단(이사장 이기흥)은 11월 3일, 충북도청 본관 소회의실에서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위원장 이시종)와 ‘안전한 스포츠 환경 조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본 협약은 스포츠안전재단의 체계적인 안전관리 사업을 활용하여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가 주최·주관하는 대회 및 행사 참여자(선수단과 관중, 운영인력)의 안전성을 강화하고자 마련되었다.

양 기관은 △스포츠대회 및 행사의 안전망 확보를 위한 체계적인 보상체계 마련 △대회 및 행사 참가자의 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교육 프로그램 지원 △스포츠현장의 안전사고 예방 및 감소를 위한 안전점검 컨설팅 제공 △기타 스포츠안전문화 확산을 위한 캠페인 및 홍보 방안 마련 등에 상호협력할 예정이다.

스포츠안전재단 이기흥 이사장은 “세계 무예의 진흥을 선도하는 위원회와의 업무협약을 통해 안전한 무예 환경 조성을 위한 교육, 점검 등 실질적인 안전관리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재단이 국내 및 국제대회의 안전관리 체계를 정립하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의 위원장인 이시종 충북지사는 “스포츠안전재단의 안전관리 사업을 적극 활용하여 세계무예마스터십 대회 참여자의 안전을 확보하겠다”라며 “국내 스포츠대회를 넘어, 국제 스포츠대회에서 상호협력하여 안전한 환경을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덧붙였다.

스포츠안전재단은 안전한 스포츠 환경 조성을 최우선 과제로 삼아 공제, 교육, 점검 등 안전관리 주요 사업을 운영하는 문화체육관광부 소관의 공익 재단법인이다. 또한 세계무예마스터십위원회는 전 세계에 무예의 가치를 전하기 위해 국내 및 국제대회를 주최하고 있는 비영리 국제기구이다.

양형모 기자 hmyang030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