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투어 후원’ 두산건설, 큐로CC 인근 취약 계층에 7500만원 전달

입력 2022-06-30 09:39: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두산건설 정영균 부사장(왼쪽)이 29일 후원금을 전달한 뒤 대한적십자 경기지사 손일수 사무처장과 기념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제공 | 크라우닝

김하니(23)가 29일 경기 광주시에 있는 큐로 컨트리클럽 오크힐·파인힐(파72) 코스에서 끝난 ‘KLPGA 2022 큐캐피탈파트너스 노랑통닭 드림챌린지 1차전’(총상금 1억2000만 원·우승상금 2160만 원)에서 생애 첫 우승을 차지한 가운데 이번 대회 후원사인 두산건설이 대한적십자사의 골프장 주변 취약계층의 건강지킴이 사업에 사랑의열매 기탁금 약 7500만 원(7475만5647원)을 후원했다. 29일 대회 종료 후 진행된 후원금 전달식에는 두산건설 정영균 부사장과 대한적십자사 경기지사 손일수 사무처장이 함께 했다.

두산건설 권경훈 회장은 “임직원들의 기부금을 이렇게 뜻 깊은 곳에 사용할 수 있게 도와주신 사랑의열매, 대한적십자사, KLPGA 관계자에게 다시 한번 감사 인사를 전한다”며 “앞으로도 두산건설은 사회적 취약계층을 위해 다양한 나눔을 실천하기 위해 앞장서겠다”고 밝혔다.

대한적십자사는 큐로 컨트리클럽이 위치한 경기도 동남부 지역의 취약계층(저소득 노인가구, 아동청소년, 다문화 가족 등) 1250세대를 선정해 수혜자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는 ‘희망풍차 결연세대 건강지킴이 사업’을 전개하고 있다. ‘희망풍차 결연세대 건강지킴이 사업’은 코로나19 지속과 물가상승으로 실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결연세대에 김치와 쌀을 전달함으로써 건강한 먹거리와 지역사회의 따뜻한 온기를 나누는 캠페인이다.

김도헌 기자 dohone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