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건설, 층간소음 혁신저감 시스템 개발

입력 2021-05-25 13:5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크게보기



현대건설이 고성능 바닥구조시스템인 ‘H 사일런트 홈 시스템Ⅰ’의 개발을 완료하고 국내 최초로 바닥충격음 차단구조 현장 인정서 획득을 마쳤다. 소음 저감과 충격 흡수 극대화를 위해 특수 첨단 소재를 사용한 ‘H 사일런트 홈 시스템Ⅰ’은 바닥시스템의 고유 진동수를 조정해 저주파 충격진동 전달을 차단한다. 이를 통해 층간소음, 특히 중량충격음을 효과적으로 저감시킨다. 중량충격음은 주로 사람이 걷거나 뛸 때 저주파 진동에 의해 전달되는 소리로 충격력이 크고 지속시간이 길다. 현대건설이 층간차음 전문 협력사와 함께 공동개발했으며 최근 특허 등록까지 완료했다.



현대건설은 “현재의 층간소음 테스트는 통상적으로 실험실에서 측정하고 인증 받는 것으로 실제 현장과는 성능의 차이가 발생하곤 한다”며 “H 사일런트 홈 시스템Ⅰ은 실험실이 아닌 직접 현장에서 층간소음 저감 성능을 검증 받아 현장 인정서를 건설사 최초로 획득했다. 공인기관으로부터 신뢰성까지 인정받아 그 의미가 더 크다”고 설명했다.

현대건설은 올 하반기부터 시범현장을 선정해 ‘H 사일런트 홈 시스템Ⅰ’를 적용할 예정이다. 신규 바닥구조시스템 개발을 위해 지난해 5월부터 소음·진동, 구조, 재료, 품질, 구매까지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로 조직을 구성해 층간소음 저감 기술 연구에 총력을 기울인 현대건설은 앞으로 층간소음 저감 기술 공모 및 타 분야 기술 도입 등 개방형 R&D를 통해 층간소음 문제를 지속적으로 해결해 나갈 예정이다.

김도헌 기자 dohone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