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래드 피트 안면인식장애 고백 “사람들 오해, 곧 정식검사 받을 것”

입력 2013-05-23 10:38:05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배우 브래드 피트. 동아닷컴DB

브래드 피트 안면인식장애 고백

배우 브래드 피트가 안면인식장애를 고백했다.

브래드 피트는 최근 패션지 ‘에스콰이어’ 6·7월호 인터뷰에서 안면실인증(Prosopagnosia)을 겪고 있으며 이 때문에 주위 사람들에게 오해를 받는다고 밝혔다.

안면실인증은 실인증(agnosia)의 일종으로 기본적인 감각 이상, 지능 장애, 주의력 결핍, 실어증 등이 없음에도 친숙한 사람의 얼굴을 인식하지 못하는 증상이나 장애를 말한다. 안면인식장애(face blindness)로도 불린다.

브래드 피트는 “많은 사람이 내가 그들을 모욕한다고 생각해 나를 싫어한다. 한때 사람들을 만나면 ‘우리가 어디서 만났는지 말해달라’고 묻기도 했는데, 사람들이 더 불쾌해했다”며 “내가 요즘 집에만 있는 이유”라고 말했다.

그는 곧 정식 안면실인장애 검사를 받을 계획이다.

동아닷컴 연예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