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희-박은지, 불꽃 독설…김신영 예언 “곧 머리채 잡고 싸운다”

입력 2014-08-10 20:52: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김영희-박은지. 사진출처|방송캡처

김영희-박은지, 불꽃 독설…김신영 예언 “곧 머리채 잡고 싸운다”

개그우먼 김영희와 방송인 박은지가 온라인을 휩쓸었다.

김영희는 9일 방송된 KBS 2TV ‘인간의 조건’에서 박은지가 혼잣말하며 요가를 하자 “여자들이 싫어하는 타입”이라며 “MC병 있는 것 같다”고 쏘아붙였다.

이후 멤버들이 모인 자리에서는 “내가 볼 때 너(박은지)보다 내가 예쁜 것 같다”고 말하기도 했다. 이어 “박은지는 TV로 봤을 때 예뻤다. 직접 보니 별로”라고 덧붙였다.

그러면서 자신보다 못생긴 멤버로 김신영 김숙 박은지를 꼽았다.

신경전이 갈수록 심해지자 김신영은 “이번 미션이 끝나기 전에 박은지랑 김영희랑 머리채 잡고 싸운다”고 예언했다.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인간의 조건 박은지 김영희, 머리채 사수하기” “인간의 조건 박은지 김영희, 불꽃 독설” “인간의 조건 박은지 김영희, 어머”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방송 말미에 이어진 예고 영상에서는 박은지와 김영희가 눈물 흘리는 장면이 그려져 궁금증을 더했다.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