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안심 병원, 감염 위험 없어 ‘걱정 無’…우리 지역 명단은?

입력 2015-06-16 11:27: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사진= 메르스포털 캡처, ‘국민 안심 병원 명단’

국민 안심 병원, 감염 위험 없어 ‘걱정 無’…우리 지역 명단은?

중동호흡기증후군(MERS·메르스)의 병원 내 전염이 지속적으로 증가하는 추세다. 이를 방지하는 차원에서 호흡기 질환자와 일반 환자를 분리한 ‘국민 안심 병원’명단이 총 161곳으로 늘어났다.

보건복지부는 15일 국민 안심 병원 2차 신청 접수 결과 서울대병원 등 74개 의료기관이 신청했다고 밝혔다. 이들 의료기관들은 16일부터 순차적으로 운영에 들어가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써 국민 안심 병원 명단은 1차 87곳과 2차 74곳을 통틀어 총 161곳으로 늘어난다. 앞서 지난주에 진행된 1차 신청 접수 이후, 서울 연세대세브란스병원 등 87곳이 운영을 시작한 바 있다.

국민 안심 병원을 찾은 호흡기 질환자는 외래·응급실 대신 별도의 선별 진료소에서 진료를 받는다. 아울러 입원 시에는 단독으로 사용하는 별도 병실에 입원한다.

중환자실에 입원할 경우에는 사전에 메르스 검사가 선행돼야 한다. 호흡기 질환자 가운데 메르스 감염자가 있더라도 바이러스가 병원 내로 퍼지지 않게 하기 위한 특별 조치다.

보건복지부는 이번 주부터 병원협회 등과 함께 각 국민 안심 병원이 규정에 맞게 운영되고 있는지 점검할 방침이다.

한편, 다음은 2차로 추가된 국민 안심 병원 명단이다.

◇16일부터 운영

▲서울

서울대학교병원, 서울아산병원, 강북삼성병원, 가톨릭대학교여의도성모병원, 서울성심병원, 서울적십자병원, 성바오로병원, 보라매병원, 강북힘찬병원, 더조은병원, 목동힘찬병원

▲부산

동아대학교병원, 부산대학교병원, (의)인당의료재단부산병원, 김원묵기념봉생병원, 대동병원, 부산성모병원, 영도병원, 부산힘찬병원

▲인천

길의료재단 길병원

▲대구

계명대학교동산병원, 대구의료원, 칠곡경북대학교병원

▲광주광역시

조선대학교병원

▲대전

충남대학교병원

▲경기

가톨릭부천성모병원(부천시), 강남병원(용인시), 다보스병원(용인시), 동의성단원병원(안산시), 센트럴병원(시흥시), 우리의료재단 김포우리병원(김포시), 의료법인동수원법원(수원시), 한양대학교구리병원(구리시), 장산의료재단이춘택병원(수원시), 추병원(의정부시), 이천파티마병원(이천시)

▲충북

건명의료재단 진천성모병원(진천군), 옥천성모병원(옥천군), 의료법인인화재단한국병원(청주시), 청주의료원(청주시), 청주효성병원(청주시), 충주의료원(충주시), 괴산성모병원(괴산군)

▲충남

당진종합병원(당진시)

▲전북

고창병원(고창군), 예수병원유지재단전주예수병원(전주시)

▲전남

순천중앙병원(순천시), 해남병원(해남군), 전남중앙병원(목포시)

▲경북

동국대학교의과대학경주병원(경주시), 포항세명기독병원(포항시)

▲경남

대우의료재단대우병원(거제시), 한마음병원(창원시), 의료법인숭연의료재단삼천포서울병원(사천시)

▲제주

서귀포의료원, 중앙의료재단에스중앙병원, 중앙의료재단이중앙병원, 한마음병원

◇17일부터 운영

▲부산

왈레스기념침례병원

▲인천

부평힘찬병원

▲충남

단국대학교의과대학부속병원(천안시)

◇18일부터 운영

▲인천

나은병원

▲대구

드림병원

▲경북

김천제일병원(김천시), 안동병원(안동시)

◇19일부터 운영

▲서울

베스티안병원,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경남

창원힘찬병원(창원시)

◇22일부터 운영

▲인천

온누리병원

◇내부 점검 후 게시 예정

▲부산

장림한서병원

▲인천

의료법인담우의료재단현대유비스병원

▲대구

한영한마음아동병원

▲경기

아가페의료재단시티병원(의왕시)

▲경남

진주고려병원(진주시)

국민 안심 병원 국민 안심 병원

동아닷컴 온라인뉴스팀 기사제보 star@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