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포토]'함부로 애틋하게' 연출 박현석, 수지 손잡고 파이팅

입력 2016-07-04 14:38: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박현석 PD가 4일 오후 서울 남산 하얏트호텔 그랜드볼룸에서 열린 KBS 드라마 '합부로 애틋하게' 제작발표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하고 있다.

'함부로 애틋하게'는 어린 시절 가슴 아픈 악연으로 헤어졌던 신준영(김우빈 분)과 노을(수지 분)이 '안하무인 슈퍼갑 톱스타'와 비굴하고 속물적인 '슈퍼을 다큐 PD'로 다시 만나 그려가는 까칠하고 애틋한 사랑 이야기다.

첫방송은 6일 예정.

동아닷컴 국경원 기자 onecut@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