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와이엔블랙야크, 페트병 재활용 위한 다자간 업무협약

입력 2021-10-01 05:4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비와이엔블랙야크가 국내 투명 페트병 재활용 활성화를 위해 창원시, 티케이케미칼과 다자간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28일 서울 블랙야크 양재 사옥에서 진행된 협약식에는 강태선 비와이엔블랙야크 회장과 허성무 창원시장, 김병기 티케이케미칼 부회장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으로 비와이엔블랙야크는 창원시에서 수거된 투명 페트병을 재활용해 친환경 제품인 ‘플러스틱’ 생산을 확대한다. 플러스틱(PLUSTIC)은 플러스(Plus)와 플라스틱(Plastic)을 합친 말로 플라스틱을 재활용해 지구에 플러스가 된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비와이엔블랙야크가 정부, 지자체, 관련 기업들과 협력해 국내에서 사용된 페트병의 자원 순환 시스템을 구축하며 개발한 친환경 제품의 이름이기도 하다.

양형모 기자 hmyang030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