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N “이요원·최귀화 ‘달리는 조사관’ 출연 검토…하반기 편성” [공식입장]

입력 2019-03-19 10:23: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OCN “이요원·최귀화 ‘달리는 조사관’ 출연 검토…하반기 편성”

배우 이요원과 최귀화가 OCN 새 오리지널 드라마 ‘달리는 조사관’(가제, 극본 백정철, 연출 김용수) 출연을 검토 중이다.

OCN 한 관계자는 19일 동아닷컴에 “이요원과 최귀화 각각에 ‘달리는 조사관’ 출연을 제안한 상태다. 양측과 긍정적으로 출연을 검토하고 있다”고 말했다.

편성에 대해서는 “하반기 방송을 목표로 하고 있다. 다만, 구체적인 편성은 미정”이라고 전했다.

‘달리는 조사관’는 인권위원회 조사관들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다. 수사권도, 기소권도 없는 인권위원회 조사관의 시각에서 인권을 침해당한 이들의 삶을 조명할 예정이다. 주연 배우로는 이요원과 최귀화 등이 물망에 올랐다.

방송은 하반기 편성을 목표로 준비 중이다.

동아닷컴 홍세영 기자 projecthong@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