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틴 우지, 두 번째 미니앨범까지 프로듀싱 참여 ‘자체 제작돌’

입력 2015-09-10 11:00:00
프린트

‘자체제작돌’로 유명한 세븐틴의 두 번째 미니앨범 ‘BOYS BE’가 공개되며 신인이지만 신인답지 않은 능력을 보여주며 프로듀서 역할을 톡톡히 해내고 있는 세븐틴의 우지가 주목을 받고 있다.

아이돌이라는 선입견을 깨고 뮤지션으로 거듭난 빅뱅의 지드래곤, 블락비 지코 등이 대중의 눈길을 받고 있는 가운데 세븐틴의 우지까지 ‘아티스트’의 면모를 보여주며 인식 변화를 꾀하고 있다.

특히 올해 데뷔를 한 세븐틴의 우지는 그룹 내 프로듀서를 맡고 있으며 데뷔앨범에 이어 두 번째 미니앨범까지 프로듀싱, 작사, 작곡에 참여, ‘완성형 아이돌’의 모습을 보이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세븐틴의 보컬 유닛 리더이자 앨범 프로듀서를 맡고 있는 우지는 ‘능력자 아이돌’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작사, 작곡 등 음악적 재능을 보이고 있는 우지는 데뷔 후 바쁜 스케줄 속에도 앨범을 위해 시간을 쪼개가며 곡 작업에 몰두했다.

우지 뿐만 아니라 세븐틴 멤버들 또한 작사, 작곡, 퍼포먼스에 참여하며 아이돌이라는 편견에서 벗어난 ‘자체제작돌’이라는 차별화된 모습을 보여주었다. 특히 우지는 세븐틴의 '자체제작돌'이라는 차별화된 콘셉트를 이끄는 가장 큰 견인차 역할을 하고 있다.

두 번째 미니앨범 타이틀곡 '만세' 또한 세븐틴의 우지와 계범주가 다시 한 번 손을 잡은 곡으로 힘찬 베이스 리프와 소년스러운 발랄함을 담아 세븐틴만이 가지고 있는 에너지를 잘 나타내고 있다.

한편, 세븐틴은 두 번째 미니앨범 'BOYS BE’ 는 온라인 음원사이트를 통해 낮 12시에 공개될 예정이다. 세븐틴은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가 주최하고 5DUCKS가 제작 지원하는 세븐틴 두번째 미니앨범 ‘BOYS BE’ 기자간담회를 열고 활동에 박차를 가할 예정이다. 세븐틴의 'BOYS BE’ 기자간담회 및 쇼케이스 영상은 5DUCKS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동아닷컴 장경국 기자 lovewith@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사진│플레디스




기자스페셜

이전 다음

뉴스스탠드

최신화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