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5kg 감량한 나비, 리메이크 곡 ‘선물’로 컴백…다이어트도 나에게 선물 같아

입력 2022-02-04 10:2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지난달 출산 후 다이어트로 15kg 감량 소식을 전하며 화제를 모았던 가수 나비가 멜로망스의 대표곡 ‘선물’ 리메이크 소식을 전하며 2월 7일 컴백을 예고해 또 한 번 화제를 모으고 있다.

사랑의 힘이 주는 특별한 순간을 찬사하는 원곡 ‘선물’을 나비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한 이번 신곡은 섬세한 감성으로 사랑을 속삭이는 초반부를 거쳐 가스펠 사운드와 코러스에 나비의 파워풀한 목소리를 더한 후반부의 다채로운 편곡이 눈에 띈다. “요즘 인생에서 가장 행복한 순간을 보내고 있다”는 나비의 진심 어린 보이스를 들을 수 있을 듯하다.

나비는 “세상에서 가장 큰 선물인 아이를 갖게 됐고 또 다른 의미에서 나에게 선물 같은 다이어트에도 성공하며 요즘 정말 꿈같은 하루하루를 보내고 있다”라며 “체중 감량 후 성량도 더욱 풍부해지고 파워풀해지다 보니 외적으로도 내적으로도 자신감이 많이 생겨 긴 시간 기다려 준 팬분들과 만날 시간이 너무 기대되고 설렌다”라고 전했다.

2008년 ‘I love U’로 데뷔 후 ‘마음이 다쳐서’, ‘집에 안갈래’, ’잘 된 일이야’ 등 수많은 스테디곡을 탄생시킨 나비는 15kg 감량으로 2년 5개월이라는 공백이 무색할 정도로 리즈 시절의 모습으로 돌아와 그를 기다리는 팬들의 기대감이 한층 높아지고 있다.

한편 나비는 오는 7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신곡 ‘선물’을 공개할 예정이다.

양형모 기자 hmyang0307@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