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진 중계] 류현진, 보가츠에 역전 3점포 허용

입력 2021-04-21 09:16: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류현진. 사진=게티이미지코리아

류현진(34·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시즌 세 번째 피홈런을 기록했다.

류현진은 21일(한국시간) 미국 메사추세츠주 보스턴의 펜웨이 파크에서 열린 보스턴과의 원정 경기에 선발 등판했다.

3회말까지 2피안타 무실점으로 잘 막은 류현진은 1-0으로 앞선 4회말 크리스티안 아로요와 J.D. 마르티네스에 연속 안타를 내주며 맞은 무사 1,2루 위기에서 잰더 보가츠에게 좌중월 역전 3점 홈런을 허용했다. 올시즌 세 번째 피홈런이다.

1회말을 공 8개로 삼자범퇴 처리한 류현진은 2회말 선두타자인 잰더 보가츠에게 2루타를 내줬지만 후속 세 타자를 모두 뜬공으로 처리하며 이닝을 마쳤다.

3회말에는 선두타자 바비 달벡에 안타를 허용했으나 케빈 플라웨키를 2구 만에 병살타로 돌려세웠고 키케 에르난데스를 3루수 땅볼로 처리, 무실점을 이어갔다.

토론토는 4회초 보 비셋의 솔로포로 1-0 리드를 잡았다.

보스턴은 팀 타율(0.288), 팀 OPS(출루율+장타율. 0.818) 메이저리그 전체 1위, 팀 홈런(21개) 리그 2위의 지표가 보여주듯 시즌 초반 물오른 방망이를 과시중이다. 당초 하위권이라는 평가를 깨고 11승6패로 아메리칸리그 동부지구 선두를 달리고 있다.

류현진은 보스턴을 상대로 2경기에서 1패 평균자책점 3.00을 기록중. 올 시즌 세 번의 등판에서 1승 1패 평균자책점 1.89로 쾌조의 스타트를 끊은 류현진이 보스턴전 첫 승에 도전한다.

보스턴의 선발 투수는 같은 왼손 투수인 에두아르도 로드리게스(28). 올 시즌 2경기에서 2승, 평균자책점 3.60을 기록하고 있다.

동아닷컴 고영준 기자 hotbase@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오늘의 핫이슈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