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금융 리브챔피언십’, 특별한 ‘캐디 후원 프로그램’ 진행

입력 2021-05-26 14:15: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KB금융 리브챔피언십 대회 포스터

27일 개막하는 한국프로골프(KPGA) 코리안투어 ‘KB금융 리브챔피언십(총상금 7억 원·우승상금 1억 원)’에 특별한 ‘캐디 후원 프로그램’이 마련됐다.

대회 주최사인 KB금융그룹은 이번 대회에 출전하는 캐디 중 신청자에 한하여 최대 50만 원 상당의 후원 지원금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다만 1라운드부터 최종라운드까지 대회 기간 내내 캐디로 활동해야 하고 주최사의 로고가 새겨진 모자를 착용해야 한다. 또한 함께 호흡을 맞추게 될 선수와 선수 스폰서의 동의가 있어야 해당 지원금을 받을 수 있다.

역대 KPGA 코리안투어 대회에서 캐디에게 지원금을 분배한 것은 이번이 최초로 선수 곁에서 중요한 역할을 하는 캐디들에게 큰 힘이 될 것으로 보인다. 또 주최사는 컷 탈락한 선수들에게도 1인당 30만 원의 컷 탈락 지원금을 제공할 예정이다.

총 144명의 선수가 출전하며 4라운드 72홀 스트로크 플레이 방식으로 펼쳐지는 본 대회는 2라운드 종료 후 동점자 포함 상위 60명의 프로 선수들이 3라운드에 진출하고 컷 통과에 성공한 선수들에게는 7억 원의 총상금이 차등 지급된다.

‘KB금융 리브챔피언십’은 27일부터 30일까지 나흘간 경기 이천시 소재 블랙스톤 이천 골프클럽 북·서 코스(파72)에서 열리며 JTBC골프를 통해 매 라운드 오전 11시부터 생중계된다. 코로나19 확산 여파로 인해 무관중 대회로 개최된다.

김도헌 기자 dohoney@donga.com 기자의 다른기사 더보기



뉴스스탠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