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 리흘라’ 반발력 뛰어나요 [포토]

입력 2022-05-05 16:14:00
카카오톡 공유하기
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5일 경기도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하나원큐 K리그1 2022’ 수원 삼성과 울산 현대의 경기에서 2022 카타르 월드컵 공인구 ‘알 리흘라’가 경기구로 사용된다. 박병진 K리그 심판이 공인구를 살펴보고 있다.
수원 | 주현희 기자 teth1147@donga.com



뉴스스탠드